블로그 이미지
리뷰도 쓰고, 일기도 쓰고, 그림보다 글이 많은 블로그. 단미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60)
소소한 (88)
사랑하는 (17)
자유로운 (27)
행동하는 (83)
맛있는 (6)
내가 쓰는 (139)
마음 가는 (0)
Total400,978
Today81
Yesterday135

제주도

자유로운 / 2017.06.30 19:24




아픔 -> 다침 -> 공상 아닌 병휴 -> 다음 달이 아빠 환갑... -> 겸사겸사 제주도로 쉬러 가자! 그래서 나는 이번 주말에 토스 시험을 두 개나 신청 했음에도 불구하고 ^^^ 제주도에 옴. 몸이 너무 안 좋아져서 한의원에서는 맥이 안 잡힌다고 그랬는데 (약 지으라고 한 말인지는 모르겠으나 진심 수액 맞아야 하루살이 생활이 가능 할 정도로 기운 없고 지치긴 했음...) 보약까지 먹어가며 지금 제주도 2박 3일 여행 중.





그리고 제주도에는 비가 많이 온다. 장마가 시작되었다고 한다. 내일 저녁에 올라가는데 아직 메일링도 못 했고, 인사 드릴 때 가져갈 선물도 고민 못 했고.. 토스 공부는 더더욱 못 했으며 지금 내가 뭐 하고 있는지도 모를 정도로 정신이 반 나가있긴 함. 그럼에도 불구하고 꽤 여유롭고 좋다. 가족끼리 이렇게 놀러왔던 때가 언제였지 싶을 정도로 꽤 오래 됐는데 ... 막상 오니까 귀찮고 해야할 것 많고 이런 것들 생각은 덜 나고 그냥 막 좋다.






공항 도착하자마자 고기국수 먹고 동생이 좋아하는 잼 사고 사려니 숲길 산책, 절물휴양림 산책 갈치조림 먹고, 숙소 근처 함덕해수욕장가서 커피마시고 산책! 이게 첫 날의 일정. 아 중간에 리조트 들어가서 낮잠을 세시간인가? 푹 자고 나왔다. 출발 전날에 두시간 밖에 못 자고 나와서... 진짜 병든 닭처럼 기운 없이 다님.




오늘은 이튿날, 눈 뜨자마자 명진전복 - 풍림다방 - 덕인당 빵집에 들러 먹고 먹고 먹고. 비자림에 가려 했는데 어제 간 곳이랑 비슷한 느낌이라 내일 가려던 카멜리아 힐로 가는 중. 동선 개판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 휴. 뭐 아빠가 운전 하시니까 나는 이렇게 뒤에서 노닥노닥거리며 포스팅 할 수 있는 거겠지 뭐.










저렇게 써놓고 임시 저장 한 뒤에 카멜리아 힐에서 엄청난 비를 만나고 그 날은 뻗었다고 한다... 비만 안 와도 딱 좋았을 것 같은데 ㅠㅠㅠ 그래도 가족 다 같이 우비입고 언제 또 저렇게 놀겠냐며... 나름 기억에 남는 하루였다. 수국수국한 제주도. 그리고 엄청난 비까지! 아 이튿날 저녁에는 근처 까페에 가서 토스 공부를..... 하 ㅠㅠㅠㅠ 이게 주말에 시험을 잡아놓고 + 급 떠난 일정이라서 어쩔 수 없어서 졸린 눈을 비벼가며 대강 외움. 이번 시험은 망했어여 젠장. 지금도 원래 밤 9시 비행기 타고 가는건데 베리 생각도 나고 낼 아침 시험이라... 수수료 내고 앞 시간 비행기로 바꿔서 집 갈 준비중^^^. 게이트 앞에서 귤향과즐 우걱우걱 먹어가며 토스 외우고 있음....





뭐 그래도 나름 즐거운 여행이었다. 4키로 가까이 빠졌던 살은 다시 포동포동 올랐으며 하루에 두세시간 자던 잠도 여기 와서는 열시간?? 정도씩 잤고. 무엇보다 비행 안 하고 화장 거의 안 하가보니까 피부가 정말 좋아짐. ㅋㅋㅋㅋㅋㅋ 살 쪄서 그런가 더 뽀얗고 밝아짐. 이런 시간도 있어야지. 이제 진짜 새 팀 시작이구나. 공교롭게도 (다치는 바람에) 새팀 비행 전에 이렇게 쉬고 놀고 먹고 충전할 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좋게좋게 생각해야지. 결국엔 다 좋게 되었으니까 앞으로도 잘 될거야. 어제 걱정하던 새 팀 메일링은 아까 용두암 여행안내센터에 들어갔다가 ㅋㅋㅋㅋ 컴퓨터를 발견하고 급하게 했고, 새 팀 선물도 제주도에서 주전부리 같은거 좀 사서 내일 포장하면 될 듯! 차근차근 조바심 안 내고 하다보니까 어떻게든 다 정리가 됐다. 이제 내일이랑 모레 시험만 좀 어떻게 잘 해봐야지^^;;;; 휴우우우우.






저작자 표시
신고

'자유로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러시아 모스크바   (2) 2017.07.18
두 번째 몰디브  (2) 2017.07.06
제주도  (0) 2017.06.30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0) 2017.06.05
두바이  (2) 2017.03.08
시드니  (2) 2017.01.03
Posted by 단미챙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