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리뷰도 쓰고, 일기도 쓰고, 그림보다 글이 많은 블로그. 단미챙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60)
소소한 (88)
사랑하는 (17)
자유로운 (27)
행동하는 (83)
맛있는 (6)
내가 쓰는 (139)
마음 가는 (0)
Total400,981
Today84
Yesterday135





누가 나는 호불호가 강한 사람이라고 했는데, 이 세럼 포스팅을 하려고 하니까 그 말이 또 생각났다. 아, 나는 진짜 좋아하는건 정말 끝까지 좋아하는구나....






이런 밀키하고 촉촉하면서 순하고 묽은 로션같은 세럼! 정말 사랑하는 듯. 대신에 에센스나 세럼으로 쓰는 것들이 되직한건.. 못참음... 불호!





그런 의미에서 얘는 호! 호호호! 아주 좋음! 화해어플에 돌려봤을 때 거슬리는 성분이 하나도 없는게 좋았고 무엇보다도 바를 때 부들부들한게 제일 좋음!



그래서 올리브영에서 처음 보고 테스터 했을 때 질감보고 반해서 데려온 세럼! 이름에 오일이 들어가서 너무 번들거리면 어쩌나 싶었는데 생각보다 그게 촉촉함으로 다가와서 좋았음! 누페이스를 즐겨 하다보니 가끔 피부가 너무 건조하다 싶을 때가 있는데 ㅠㅠㅠ 그 때 얘 바르면 순하고 촉촉하게 맨들맨들 피부가 진정되는 느낌이 들어서 좋다.





향은 지금 글 쓸 때 기억이 안 나는걸 봐서는 너무 구리거나 좋지도 않은 무난한.... 아 근데 얘는 스포이드를 어떻게 만들었는지 모르겠는데 잘 안나온다 그게 큰 단점 ㅠㅠㅠ 왜케 안 나오는거야.... 산지 얼마 안 됐는데도 다 닳아서 안 나오는 애 처럼 아침마다 저녁마다 툭툭 치고 병 기울이고.... 귀찮음. 그래서 다시 사고싶지 않음. ㅠㅠㅠ.





생각났다. 얘 질감은 라로슈포제 똘러리앙 플루이드랑 비슷! 묽고 맑은 로션! 근데 살짝 더 얘가 촉촉.





암튼 얘는 음 기초가 다 떨어졌는데 급하게 올리브영에서 사야할 때, 순하면서도 적당히 기능성 제품을 쓰고싶은 사람, 하지만 잘 안나와도 참고 스포이드를 계속 눌러서 시도할 수 있는 인내심이 좋은 사람에게 추천. 나는 그닥 성격이 좋지 못하므로.... 안 살거임.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단미챙

티스토리 툴바